상단여백
HOME 사회
여수해경, 물양장에서 해초를 잘못 밟아 추락한 남성 구조

여수 국동항에서 해초를 잘못 밟아 미끄러져 해상으로 추락한 20대 남성이 해경에 의해 구조됐다.

여수해양경찰서는 25일 오전 1시 19분경 여수시 국동 수협 물양장 앞 해상에서 남편 A 씨가  바다에 빠졌다는 부인의 신고를 받고, 선박을 고정하는 정박용 줄을 붙잡고 있는 A 씨를 구조했다고 밝혔다.

A 씨는 같은 날 오전 1시 15분경 부인과 함께 갑오징어를 잡기 위해 여수 국동 수협 물양장에 도착, 물양장 아래 수심을 확인하던 중 해초를 잘못 밟아 미끄러져 해상으로 추락한 것으로 밝혀졌다.

해경 관계자는 “어두운 항ㆍ포구 및 경사로가 있는 물양장 같은 경우 해초류 및 이끼가 있어 잘못 밟을 경우 미끄러져 해상 추락 우려가 있어 주의가 필요하다”고 당부했다.

이종운 기자  ljwzooddy123@naver.com

<저작권자 © 여수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종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