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권오봉 시장, ‘수산물특화시장’ 해결방안 모색직원들과 ‘브라운 백 미팅’ 열어 의견 수렴

권오봉 시장이 지난 25일 여수시청 상황실에서 직원들과 점심시간을 이용해 ‘수산물특화시장 정상화 방안’이라는 주제로 ‘브라운 백 미팅’을 열었다.

권 시장은 조직 내 의사소통 기회를 확대하고 지역 현안을 함께 고민하기 위해 이번 회의를 마련했다. 참석자는 직급․직렬․성별 구분 없이 다양했다.

이날 참석자들은 상인회 측과 주식회사 측 간 깊어가는 갈등이 지역경제에 부정적인 영향을 주고, 광광도시 여수의 이미지를 훼손하고 있다는 데 인식을 같이 했다.

또 지역화합, 경제 활성화, 이미지 개선을 위해 수산물특화시장을 조속히 정상화해야 한다는 의견에 공감했다.

회의에서는 시민참여와 의견수렴을 위한 ‘숙의공론화위원회 구성’, 갈등 당사자 중재를 위한 ‘협의체 구성’, 조속한 갈등해결을 위한 현장테이블 유도책 등 다양한 의견이 나왔다.

특히 여수시민과 관련 전문가, 상인 등으로 구성된 공론화위원회를 설치하자는 제안이 눈길을 끌었다. 제안자는 토론과 대화를 통해 사회적 합의점을 도출해서 수산물특화시장 발전의 초석으로 삼자고 말했다.

권오봉 시장은 “오늘 제시된 의견을 관련부서에서 적극 검토하여 시민과 관광객이 만족하는 도시가 되도록 노력하라”고 당부했다.

한편, 브라운 백 미팅(brown bag meeting)은 샌드위치나 김밥 등 점심 식사를 곁들이면서 편하고 부담 없이 하는 회의다.

심경택 기자  shimkt7@hanmail.net

<저작권자 © 여수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심경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