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미평동, 강추위 속 취약계층 겨울용품 선물

미평동이 주민들이 십시일반 모은 성금으로 취약계층에게 겨울용품을 선물했다.

준비한 겨울용품은 개당 5만 원 상당의 장갑과 양말로 지난달 31일 51명에게 전달됐다.

미평동은 지난해 사회복지공동모금액을 활용해 겨울용품을 구입했고, 주민센터 공무원들은 용품을 전달하며 대상자들의 안부도 살폈다.

최근 영하권의 강추위가 지속되는 가운데 장갑과 양말 선물은 큰 호응을 받았다.

류갑선 미평동장은 “어려운 사람들도 살맛나는 미평동을 만들도록 노력하고 있다”며 “이 같은 뜻 깊은 나눔이 지속될 수 있도록 자원발굴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김현아 기자  rlagusdk8080@gmail.com

<저작권자 © 여수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현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