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주말, 여수 학동·죽림 일대 대규모 집회로 교통혼잡 예고18일 민주노총 산하 2개 노동단체, 도심 집회로 교통혼잡 등 시민불편 예상

오는 18일 민주노총 전국플랜트건설노조 여수지부와 전국건설노조 광전본부 단체의 집회가 예정돼있어 운전 시 교통상황을 미리 확인해야 할 것으로 보인다.

여수경찰서(서장 정성록)에 따르면 18일 오전 11시부터 오후 4시까지 학동 시청 정문 앞 도로부터 도원사거리까지의 왕복 7차선 도로에 노조원 약 7,000여명이, 소라면 여천농협하나로마트 자재센터점 건너편 3개차선 도로에 노조원 약 1,500여명이 참석하는 집회 개최를 예고했다.

경찰관계자는 “집회 시간이 주말 오후 시간대로 도심 일대 교통 체증이 예상된다”며 “되도록 버스 등 대중교통을 이용하고, 차량 운행 시 해당 시간대에는 정체 구간을 우회해달라”고 당부했다.

집회로 인한 교통 불편이 예상되는 만큼 시민분들의 협조와 양해를 부탁하며 시민의 교통 불편을 최소화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심경택 기자  shimkt7@hanmail.net

<저작권자 © 여수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심경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