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교육
태양과 달의 환상적인 우주쇼고흥 국립청소년우주센터, 개기일식 실시간 생중계 화제
21일 국립청소년우주센터에서 관찰된 부분일식.<사진제공 - 국립청소년우주센너>

지난 21일 오후 15시53분 경부터 18시 04분까지 일어난 부분일식이 생중계 되어 화제다.

일식은 태양과 지구 사이에 달이 들어가며 발생하며, 일 년에 한 번 정도 일어나는 보기드문 우주쇼다. 달이 서쪽에서 동쪽으로 태양을 지나가면서 일어난다.

국립청소년우주센터 덕흥천문대는 이날 부분일식을 실시간으로 생중계 했다. 덕흥천문대의 150mm 굴절망원경에 카메라를 부착하여 부분일식 전 과정을 촬영했다.

▲부분일식 촬영장비 덕흥천문대의 작은돔과 150mm굴절망원경

달이 태양을 완전히 가리게 될 때를 개기일식이라고 한다. 우연하게도 하늘에서 보이는 달의 크기와 해의 크기가 거의 같기 때문이다. 달은 태양보다 400배나 작지만, 태양은 달보다 400배 멀리 있기 때문에 하늘에서 보는 크기는 거의 비슷한 크기이다.

달이 지구를 돌 때, 달은 지구에서 멀어지기도 하고 가까워지기도 한다(모든 천체는 타원궤도로 움직이기 때문).  달이 지구에서 멀어졌을 때 일식이 일어나게 되면 달이 하늘에서 보는 크기는 작아져서 태양을 완전히 가리지 못하게 되며, 이 때 반지 모양을 보이는 일식이 일어나게 된다. 이 일식을 금환일식 이라고 한다.

이번 일식은 달이 지구에서 멀리 떨어져 있으면서 태양을 가리는 현상이어서 금환일식이지만, 우리나라에서는 빗겨나가 있어서 부분일식으로 보인다.

국립청소년우주센터는 국내 최초 우주과학 특화 청소년 체험시설로, 한국청소년활동진흥원이 위탁 운영하는 5개 국립청소년수련시설 중 하나다.

심경택 기자  shimkt7@hanmail.net

<저작권자 © 여수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심경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