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여수해수청, 금오수도에 고당여등표 설치

여수지방해양수산청이 여수시 남면 두라리 전면해상에 통항선박의 안전항해 지원을 위해 등표를 설치하고 5월 29일부터 불을 밝힐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번에 등표를 설치한 해역은 돌산도와 금오도 사이의 대두라도 남서측 끝단에 위치한 간출암으로 금오수도를 통항하는 각종 화물선 및 차도선은 물론 주변의 어장을 관리하는 소형어선들의 안전에 큰 위협을 주고 있었다. 이에 금년 3월부터 1억5천8백만원의 국비를 들여 등표시설을 완공했다.

이용선박과 해역여건을 고려하여 5m의 높이로 등표를 설치하였으며 야간에 약 5km 밖에서도 등대 불빛을 볼 수 있다. 또한 등표의 남측으로만 항해하도록 상부에는 황색, 하부에는 흑색으로 색칠을 했다.

여수해수청 관계자는 “금년에 설치한 등표는 소형어선 및 차도선의 안전항해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며, 안전한 바닷길 조성을 위하여 지속적으로 등대시설 확충에 노력할 계획이다.”라고 밝혔다.

이종운 기자  ljwzooddy123@naver.com

<저작권자 © 여수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종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