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환경·경제
여수상의, 대한항공 김포 ↔ 여수 노선 감편 철회 건의

여수상공회의소가 지난 1일 순천・광양상공회의소와 공동으로 대한항공 김포-여수 노선 감편 운항계획을 철회하고 노선을 추가로 증편해줄 것을 요청하는 건의서를 대한항공과 국토교통부, 국회 등에 전달했다.

이번 건의문에서 여수상의는 “최근 광양만권은 대규모 민간투자 및 정부지원사업이 줄을 잇고 있다.”면서 “여수-고흥 간 5개의 연륙교 개통, 여수경도해양관광단지 조성, 순천동아시아문화도시조성, 순천만 잡월드 건립, 광양어린이테마파크조성 등에 대응하는 광역교통망 확충 계획 마련이 반드시 필요하며, 광역교통망 확충 방안으로 김포~여수 간 운항 횟수에 증편을 건의했다.”라고 말했다.

현재 여수공항은 대한항공과 아시아나항공에서 김포노선 1일 4회, 제주노선 1일 3회를 운항하고 있으며, 지난해 여수공항 이용객은 58만 9,996명으로 2016년 대비 약 17.2%가 증가했다.

이러한 예상되는 항공 수요에도 불구하고 대한항공이 오는 10월 부터 김포-여수 노선을 1일 2회에서 1회로 감축할 계획을 발표한 것에 대해 여수·순천·광양상의는 유감을 표명한 동시에, 광양만권 75만 지역민들의 교통편익과 관광수요 급증, 기업의 원활한 산업 활동 필요성 등을 근거로 대한항공 김포-여수 노선의 항공기 감편 계획을 철회하고 1편을 추가로 증편해 줄 것을 관련 주무장관과 국회에 건의했다.

한편 여수상의는 여수・순천・광양지역 3개 자치단체와 시의회, 상공회의소, 공항관련 기관・기업 등 17개 기관이 참여하는 광양만권공항활성화협의회(회장 박용하)를 통해 공항활성화를 위한 방안마련과 제안활동을 지속적으로 진행하고 있다.

심경택 기자  shimkt7@hanmail.net

<저작권자 © 여수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심경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