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환경·경제
여수광양항만공사, 공기업 경영평가 B등급 달성

여수광양항만공사가 기획재정부가 실시한 2018년도 공공기관 경영실적 평가(이하 경평)에서 전년도 C등급에서 한 등급 상향된 B등급을 획득했다.

공사에 따르면 지난 20일 기획재정부가 확정 발표한 2018년도 공공기관 정부 경영평가 결과 공사 설립(2011년 8월) 이후 최초로 B등급을 달성했다.

이는 2018년 광양항이 부산항에 이어 국내 두 번째로 총 물동량 3억톤을 달성하였으며, 비정규직의 정규직 전환, 윤리경영, 일자리 창출, 안전관리 등 사회적 가치 구현에 적극적으로 임한 결과로 보인다.

특히, 공사는 공공기관 최초로 비정규직의 정규직 전환을 선도하여 고용노동부 공공부문 정규전환 우수사례에 선정되었으며, 중소기업, 부두 운영사와 협업을 통해 항만 환경개선을 위한 E-YT(전기 야드트랙터) 개발·도입 등을 통해 기획재정부 공공혁신 우수사례에 선정되기도 했다.

공사 관계자는 “앞으로 사회적 가치 실현 및 경영혁신에 더욱 앞장서고, 지역사회와 국민에게 신뢰받는 최고의 항만물류 파트너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밝혔다.

이종운 기자  ljwzooddy123@naver.com

<저작권자 © 여수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종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