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여수해경, 선상 외국인 응급환자 긴급 이송

제주 해상에서 조업 중 와이어로프에 턱을 맞아 쓰러진 베트남 선원이 해경 헬기를 이용해 병원으로 긴급 이송됐다.

여수해양경찰서에 따르면, “14일 오전 2시 40분경 제주 우도 동쪽 74km 앞 해상에서 쌍끌이 저인망 T 호에서 양망작업 중이던 베트남 선원 구 모씨가 와이어로프에 턱을 맞아 열상과 타박상을 입었다.

여수해경은 구 모(27세, 남) 씨를 서해지방해양경찰청 소속 헬기를 이용해 목포 소재 병원으로 이송했다. 병원으로 이송된 구 모 씨는 정밀검사와 함께 열상과 타박상 치료를 받고 경남 삼천포 병원으로 재 이송돼 입원치료를 받고 있다.

해경 관계자는 "올 한해 도서 지역과 해상에서 경비함정과 헬기를 이용 응급환자 33명을 긴급 이송했다"고 말했다.

심경택 기자  shimkt7@hanmail.net

<저작권자 © 여수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심경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