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전남동부, 설 연휴 해상여객 4만3천여명 수송여수해수청, 설 명절 특별수송 결과 작년 대비 13% 증가

여수지방해양수산청이 설 명절 기간(2.1~2.7)에 여수와 고흥 도서지역 여객선을 이용한 귀성객이 43,049명으로 지난해 38,170명에 비해 13%가 증가했다고 밝혔다.

항로별 이용객은 신기(돌산) ~ 여천(금오도) 항로가 11,275명으로 가장 많았고 엑스포 ~ 오동도 항로 4,955명, 백야 ~ 낭도 항로 4,871명, 여수 ~ 제주 항로 4,218명 순이었다.

설 연휴 기간 동안 여객선 이용객이 늘어난 것은 예년에 비해 긴 연휴와 해상기상이 대체로 양호하여 가족 단위 귀성객과 일반 여행객이 섬 지역을 많이 찾았기 때문으로 보인다.

여수해수청 관계자는 "설 연휴 기간에 특별수송지원반을 운영하고 여객선 운항횟수를 늘린 결과 이용객들의 만족도를 높이고 단 한건의 안전사고 없이 수송을 완료하였으며, 앞으로도 귀성객들이 안전하고 편안하게 여객선을 이용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종운 기자  ljwzooddy123@naver.com

<저작권자 © 여수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종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