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여수 진남경기장, 내년 4월까지 이용중지납 기준치 초과로 친환경 우레탄트랙으로 교체

여수시가 진남경기장 우레탄 트랙을 친환경 우레탄 트랙으로 교체하면서 경기장 이용이 이달부터 내년 4월까지 중지된다.

시에 따르면 진남경기장은 지난 2016년 공공체육시설 우레탄 유해성 검사 결과 납 성분이 기준치를 초과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에 따라 시는 공공체육시설 우레탄트랙 교체사업을 통해 문화체육관광부로부터 국비 50%를 지원받아 기존 트랙을 친환경 우레탄 트랙으로 교체할 계획이다.

당시 검사에서 기준치를 초과했던 망마경기장과 망마육상보조경기장 우레탄 트랙은 국비 등 25억 원이 투입돼 상반기 교체가 완료됐다.

진남경기장의 경우 전라남도 장애인 생활체육대회, 전라남도 생활체육대축전, 여수시민체육대회 등 대규모 체육행사 관계로 하반기로 일정이 잡혔다.

시 관계자는 “시민들이 보다 안전한 공간에서 체육활동을 할 수 있도록 실시하는 작업인 만큼 이용 중지에 적극 협조해 주시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이종운 기자  ljwzooddy123@naver.com

<저작권자 © 여수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종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