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여수시, 관내 최장 ‘봉화산 산림욕장 황토맨발길’ 조성1.4㎞, 30분 소요…건식․습식 황톳길 구성으로 시민 만족도 높여

여수시가 봉화산 산림욕장에 관내 최장 1.4㎞의 ‘황토맨발길’을 조성했다.

1일 시에 따르면 전국적인 맨발걷기 열풍에 발맞춰 시민들의 건강 증진을 위해 주요 산림과 공원, 녹지 곳곳에 맨발길 조성을 추진 중이다.

이번에 조성된 미평 봉화산 산림욕장 황토맨발길은 1.4㎞로 완주 시 30분정도 소요되고 자연 속에서 힐링할 수 있는 산림욕장과 어우러져 여수시 으뜸 맨발길로 손꼽힌다.

또한 고운 황토가 깔린 건식 황톳길과 촉촉한 흙의 질감을 느낄 수 있는 습식 황톳길로 구분되어 이용객의 기호에 맞게 다양한 맨발걷기 체험이 가능하다.

발길 내 세족장과 벤치 등의 쉼터를 갖춰 시민들의 편의를 높였으며, 이로써 봉화산 산림욕장을 찾는 방문객들에게 쾌적한 산림휴양을 제공할 것으로 기대된다.

‘황토맨발길’은 1일 본격 개장됐으며, 맨발길 이용객과 산림객의 발길이 많아질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반려동물 출입은 제한된다.

시 관계자는 “가족, 친구와 함께 일상에서 잠시 벗어나 맨발로 황톳길을 새로운 활력을 찾길 바란다”며 “다만 모든 시민을 위한 공간이니 서로를 배려하는 마음으로 이용하길 당부드린다”고 전했다.

이종운 기자  ljwzooddy123@naver.com

<저작권자 © 여수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종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