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환경·경제
여수산단서 톨루엔 소량 누출사외배관 동파 추정, 인명·재산 피해 없어

26일 오후 2시 24분경 여수국가산단 내 한 석유화학공장 외부 배관에 균열이 발생해 유해 물질인 톨루엔이 소량 누출돼 긴급 방제작업이 진행됐다.

업체에 따르면 공장 외부 여수산단 중앙로를 지나던 배관 동파로 톨루엔이 누출돼 물질 제거 및 추가 누출 차단 조치 작업이 이뤄졌다.

이 배관은 갑작스럽게 기온이 낮아지면서 파손된 것으로 추정됐으며, 누출로 인한 인적피해나 물적 피해는 발생하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톨루엔은 항공기와 자동차 등의 연료와 화학 물질 제조에 사용되며 흡입하거나 피부에 접촉하면 인체에 유해한 물질이다.

심경택 기자  shimkt7@hanmail.net

<저작권자 © 여수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심경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