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환경·경제
여수상의, 전통시장 환경개선 사업 전개진남시장 찾아 가판 노점상인 “노후의자 교체"

여수상공회의소가 여수지역 전통시장․상점가 환경 개선사업을 연이어 전개했다.

여수상의는 지난 10월 12일 오후 2시, 진남시장을 찾아 노상 가판 상인들의 노후화된 의자를 전면 교체하는 행사를 가졌다.

이번 가판상인들을 위한 편의의자는 시장상인들의 의견을 수렴하여 의자의 높이, 재질, 내구성 등을 고려하여 직접 도안한 제품으로 알려져 여수상의의 전통시장에 대한 각별한 관심과 애정을 담았다.

올해 상반기 역내 모든 전통시장․상점가 화장실 내에 핸드드라이어기 무상 설치, 장바구니 카트 무료 나눔 캠페인, 일상회복 페이백 행사에 이은 지원사업으로 노상 가판 상인들이 많은 진남시장을 찾았다.

여수상의 관계자는 “우리지역 모든 전통시장에 핸드드라이어기 설치, 장바구니 나눔 캠페인, 일상회복 페이백 행사 등 전통시장 상인들에게 직접적으로 도움을 될 수 있는 사업을 계속 전개하고 있다.”며,

“이번 노점상인 노후의자 교체 사업도 여러 차례의 전통시장 현장 실사와 간담회를 꾸준히 해오면서 현장의 애로사항을 청취하고 시장 이용객들의 편의를 최대한 제공하기 위해 마련된 사업이다.”라고 말하면서 “앞으로도 전통시장 상인들과 이용객들을 위한 실효성 있는 사업을 계속 추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심경택 기자  shimkt7@hanmail.net

<저작권자 © 여수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심경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