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여수해경, 신형 인명 구조장비 도입해양경찰 최초, 신속한 구조 가능해져

여수해양경찰서가 “해상익수사고 발생 시 효율적인 인명구조를 위한 신형 구조장비인 ‘수중 스쿠터(Seal Booster)’를 도입했다.

여수해경에 따르면 8일 오전 10시께 여수시 신항 부두 일원에서 ㈜서브테크 개발 관계자와 봉산파출소 경찰관, 구조대 등 30여 명이 참여한 가운데 신형 인명구조장비(Seal Booster)를 도입해 장비숙달 훈련이 진행됐다.

이번 신형 구조장비는 여수지역의 바닷물 유속이 3~4노트로 굉장히 빨라 인명 구조과정에 어려움이 많아 해역 특성을 고려해 도입했으며 여수해경 봉산파출소에 배치해 활용할 예정이다.

개인용 수중 추진기인 씰부스터(Seal Booster)는 웨어러블 타입으로 무게 약 9.8kg(수중 2.91kg), 리튬폴리머 배터리(용량 155.3Kh)로 약 60분 사용이 가능해 구조대원의 체력한계를 극복하고 수중 활동 시 양손이 자유로워 구조시간을 단축시켜 인명구조 현장에 활용도가 높을 것으로 기대된다.

㈜서브테크(대표 전상도)는 “해양경찰청 최초 납품으로 해상 인명구조 현장에 활용할 수 있어 그 의미가 크다” 며, “여수해경 봉산파출소와 소통을 통해 수중 추진기 보완 및 개선 시켜 많은 현장에 보급되길 희망한다”고 말했다.

여수해경 김광철 봉산파출소장은 “최신 장비 도입과 새로운 구조기법을 연구 발전시켜 해상추락, 투신 등 다수 발생하는 인명사고에서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보장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심경택 기자  shimkt7@hanmail.net

<저작권자 © 여수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심경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