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전창곤 여수시장 예비후보, 권오봉 시장 ‘측근 L 비서실장 의혹’ 해명 요구권오봉 예비후보 시장 재임시,‘측근 L비서실장 정치적 중립의무 위반 의혹’ 해명 해야
권오봉 예비후보가 권리당원 모집 및 접수, 직접 지시했는지 밝혀야

전창곤 여수시장 예비후보가 최근 모 언론사를 통해 기사화된 권오봉 예비후보가 시장 재임시 측근인 ‘L비서실장 권리당원 대리접수 의혹’과 관련해 “권오봉 예비후보가 직접 입장을 밝히라”고 해명을 요구하고 나섰다.

전창곤 예비후보는 20일 입장문을 통해 “권오봉 예비후보는 시장 재임시 측근인 L비서실장의 정치적 중립의무 위반 의혹에 대해 ‘권오봉 예비후보가 직접 권리당원 모집 및 접수를 지시’했는지에 대한 입장을 명확히 밝히라고 요구했다.

전 예비후보는“권오봉 예비후보의 측근 의혹이 사실로 밝혀지면 더불어민주당 전남도당 공직선거후보자추천관리위원회가 4월 19일에 발표한 경선후보자와 경선룰로 공천을 결정할 경우 당의 선명성과 가치를 심각하게 훼손할 수 밖에 없다”고 지적했다.

따라서 더불어민주당 전남도당은 철저한 조사를 바탕으로 의혹이 사실로 밝혀질 경우 권오봉 예비 후보의 자격을 박탈해 줄 것과, 불법 접수 및 모집된 권리당원을 제외한 일반시민여론조사 100%로 경선을 실시할 것을 요구“하는 진정서를 지난 19일 전남도당위원장과 공관위원장에게 제출했다고 밝혔다.

전 예비후보는 권오봉 예비후보의 관련 의혹이 사실로 밝혀질 경우 지방공무원법과 공직선거법을 위반한 심각한 상황으로 공무원을 동원한 ‘관권선거’라 규정하며 더불어민주당 전남도당 공관위의 책임있는 조치를 강력히 요구했다.

심경택 기자  shimkt7@hanmail.net

<저작권자 © 여수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심경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