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여수광양항만공사, 중장기 2030 비전 선포2030년 총 물동량 4.3억톤 등 5대 경영목표 확정

여수광양항만공사가 지난 9일 광양항 월드마린센터에서 열린 ‘제11회 여수·광양항 국제포럼’에서 여수·광양항의 2030 비전을 선포했다.

공사는 그동안 대외 여건 변화에 따른 항만 경쟁력 확보 및 화물, 여객, 산업을 주요사업 축으로 4차 산업혁명 기술 기반의 미래를 대비하는 선제적 스마트 종합 항만으로의 대응을 위해  2030 비전을 ‘국민과 함께하는 스마트 종합항만’으로 새롭게 수립했다.

또한 스마트항만 투자규모 1.2조원, 해양관광여객 100만명, 총물동량 4.3억톤, 신재생에너지 자급률 100%, 사회적가치 기여도 최우수 기관 등의 5대 경영목표를 확정하고 오는 2030년까지 달성한다는 목표를 세웠다.

이와 함께 경영목표 실행력 강화를 위해 항만 자동화·현대화, 지능형 항만 운영, 디지털 기반 경쟁력 확보, 항만 중심 산업클러스터 조성, 해양관광 거점 육성, 친환경·안전항만, 지역상생형 동반성장 추진 등 12개 전략 과제를 재정립했다.

차민식 사장은 “중장기 2030 비전 수립을 통해 여수·광양항은 자족형, 산업지원형, 지역상생형, 지능화된 융·복합 항만으로 거듭날 것”이라며, “대한민국 100년의 미래를 준비하는 산업 중핵항만(Industrial Core Port)으로 글로벌 G3국가로 성장하는 시작점이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박종옥 기자  pjongok@hanmail.net

<저작권자 © 여수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종옥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