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여수 웅천지구, 기반시설 부족 우려송하진 시의원, 계획인구 초과에 따른 보완대책 요구

여수 웅천지구 인구가 계속해서 증가하는 가운데 이로 인한 기반시설 부족을 우려하는 목소리가 나왔다.

여수시의회에 따르면 송하진 의원은 지난 16일 제201회 정례회 시정질문에서 웅천지구 계획인구 초과에 따른 기반시설 보완대책을 물었다.

송 의원은 “웅천지구 계획인구는 2만9700명이고 2020년 5월 28일 기준 인구는 2만1365명”이라며 “향후 잔여 사업지구 인구 유입이 1만8982명에 이르는데 이를 합산한 전체인구는 4만347명”이라고 밝혔다.

4만347명은 계획인구 대비 35%를 초과한 수치로 기반시설 용량 부족으로 시민들이 불편을 겪을 수밖에 없다는 주장이다.

송 의원은 이에 대해 “시민들의 불편에 대해 여수시가 예산을 추가해 시공해야 하는데 이 과정에서 예산낭비 문제가 야기될 수밖에 없다”고도 지적했다.

이종운 기자  ljwzooddy123@naver.com

<저작권자 © 여수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종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