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여수 안전체험교육장, 설립 본격 착수22년 준공, 연간 1만5천명 체험교육 수용 예정

안전보건공단(이사장 박두용)이 전남 국가산업단지 삼동지구에 설립할 여수 안전체험교육장의 설계를 확정하고 본격적인 준비에 착수했다.

올해 5월 교육장 설계 공모에 나선 공단은 제출된 6개 작품 중 ㈜종합건축사무소 선기획이 제출한 설계안을 최종 선정했다.

2022년 말 준공 예정인 여수 안전체험교육장은 석유화학산업에 특성화한 교육 프로그램을 마련하고 산업단지 노동자를 대상으로 안전교육을 제공하게 된다.

체험교육장은 △석유화학체험관, △예방문화체험관, △가상현실(VR)안전체험실 등으로 구성되며, 국가산업단지 삼동지구 내 6,034㎡(1,825평) 부지에 지하 1층 및 지상 3층 규모로 설립된다. 1층 로비공간의 경우, 개방형으로 공간을 구성해 산업단지 노동자 등의 휴식공간으로 제공할 계획이다.

현재 공단은 전국 6개 지역(인천, 호남, 경남, 경북, 충청, 제천)에 안전체험교육장*을 운영하고 있으며, 최근 2년간 총 35,946명이 체험교육을 받았다.

체험교육은 노동자 및 일반인을 대상으로 안전시설체험 및 가상안전체험 교육과정을 최대 4시간까지 운영한다.

- 운영시간은 평일 9시부터 18시까지 무료로 이용 가능하며, 안전보건교육포털(www.koshats.or.kr)에서 사전 예약하면 된다.

안전보건공단 관계자는 “여수 안전체험교육장이 건립되면 석유화학업종의 산재 사망사고 예방 및 안전체험교육 수요를 충족하는데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심경택 기자  shimkt7@hanmail.net

<저작권자 © 여수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심경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