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여수시, ‘면 마스크 자체제작’ ‘무상보급’ 나서도서지역 주민에게 우선보급

여수시가 코로나19 장기화로 마스크 품귀 현상이 나타나자 ‘면 마스크’를 자체 제작해 보급하기로 했다.

여수시는 면 마스크에 맞는 정전기 필터를 장착하여 사용하면 코로나19 예방에 도움이 된다는 식품의약품안전처 권고에 따라 수제 면 마스크 제작을 계획하게 됐다고 9일 밝혔다..

면 마스크는 지난 6일부터 10일간에 걸쳐 여성회관 강사 및 학습동아리 수강생 40여 명이 오전, 오후로 나눠 주중 주말 가리지 않고 4000매를 제작하게 된다.

살균소독 과정을 거친 면 마스크 1개, 교체용 필터 2개를 1세트로 해서 도서지역 주민들에게 무료로 우선 배부할 계획이다.

3겹 천연 천으로 제작되고, 마스크 안에 필터를 교체해 재사용할 수 있으며, 세탁 후 지속적으로 사용할 수 있다.

권오봉 여수시장은 “코로나19 확산 예방과 침체된 민생 경제를 살리는데 온 힘을 다하겠다”고 밝히며 “마스크를 구매하기 힘든 도서지역 주민들에게 도움이 되었으면 한다”고 말했다. 이번 면 마스크 제작에 ㈜동양 우종완 대표가 마스크 재료(2백만 원 상당)를 후원했다.

한편 여수시는 면 마스크 제작에 참여할 재봉틀 사용 가능자 10명을 모집하고 있다. 자원봉사를 원하는 시민은 여수시 여성문화회관(☎ 659-4173)으로 연락하면 된다.

심경택 기자  shimkt7@hanmail.net

<저작권자 © 여수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심경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