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환경·경제
여수지역 기업, 설 휴무 94.9% 실시여수상의, 연휴 휴무 및 상여금 계획 조사결과 발표

여수상공회의소가 지역 내 187개의 제조업체를 대상으로 실시한 '2020년 여수지역 기업체 설 휴무 및 상여금 지급 실태조사'를 분석한 결과, 설 연휴 휴무 실시 질문에 94.9%의 업체가 실시하겠다고 답했고, 5.1%가 미실시라고 답했다. (응답률 31.5%)

설 연휴 휴무를 실시하겠다고 응답한 업체의 휴가 일수(토・일 포함)는 3일(3.6%), 4일(87.5%), 5일이상(7.1%)로, 평균 휴가일수는 4.0일이었다.

이는 지난해 평균 5.2일보다 1.2일 감소한 수치다. 설 연휴 휴무를 계획하지 않는 업체들은 교대근무(100%) 때문이라고 응답했다.

여수지역 기업의 86.4%가 설 상여금을 지급할 예정이며, 13.6%의 업체는 지급계획이 없다고 답했다. 이는 지난해 상여금 지급비율 84.2%에 비해 2.2% 상승한 수치다.

한편, 전년도에 비하여 올해 설 연휴 기업의 자금 사정에 대해서는 동일하다(67.8%), 악화되었다(27.1%), 나아졌다(5.1%)로, 지난해 동일하다(62.1%), 악화되었다(32.8%), 나아졌다(5.2%) 결과와 비교해 여수지역 기업이 느끼는 명절 체감경기는 조금 나아진 것으로 나타났다.

여수상의 관계자는 “작년 설에 비해 연휴기간이 짧지만 연휴실시 업체와 상여금 지급 업체는 증가했으며, 명절 체감경기 역시 나아진 것으로 보인다.”며 “이는 여수지역 대규모 투자로 인한 긍정적 기대심리가 영향을 미친 것으로 볼 수 있다”고 말했다.

심경택 기자  shimkt7@hanmail.net

<저작권자 © 여수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심경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