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교육
명경식 여수시체육회장 취임초대 민선체육회장, “체육인이 주체가 되는 체육회 만들겠다”

명경식(59) 초대 민선 여수시체육회장이 지난 16일 취임하면서 본격적인 민선체육회장 시대가 열렸다.

명 회장은 취임사를 통해 “막중한 시대적 소명에 무거운 책임감을 느낀다”면서 “체육인들이 그동안 흘린 땀 한 방울도 헛되지 않도록 혼신의 힘을 다할 것을 약속 드린다”고 말했다.

이어 “임기 동안 전지훈련과 각종 크고 작은 대회를 유치하여 지역경제 활성화에 협력하고, 체육인이 주체가 되는 체육회를 만들어서 종목단체와 읍면동 체육회를 활성화시키는 등 소통과 화합으로 하나 되는 건강한 체육회를 만들겠다”고 말했다.

한편, 명경식 회장은 국민체육진흥법 개정으로 자치단체장의 체육회장 겸직이 금지됨에 따라 실시한 선거에서 단독후보로 출마하여 찬반 투표 없이 당선됐다.

새마을운동 여수시 지회장을 역임했고, 현재 케이엠티 대표이사로 활동하고 있으며, 태권도 선수로서 전남도지사기 은메달, 육군교육사령기 동메달 등 각종 대회에서 수상한 바 있다.

심경택 기자  shimkt7@hanmail.net

<저작권자 © 여수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심경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