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하이에어, 여수-김포 신규 노선 본격 취항오는 22일부터 매일 1회 왕복 정기편 운항 예정

신생 소형항공사 하이에어가 지난 9일 전남 여수공항에서 여수-김포 신규 노선 취항식을 가지고 오는 22일부터 정기운항에 나설 예정이다.

하이에어는 1992년 아시아나항공이 여수-김포 노선을 취항한 이래로 약 28년 만에 여수와 서울의 하늘 길을 넓히는 첫 항공사가 됐다. 이로써 여수, 순천, 광양 등 전남 동·남부권 지역민의 교통편익이 증진될 것으로 전망된다.

하이에어는 지난 1월 2일부터 오는 1월 19일까지 부정기편으로 매일 1회 왕복 여수-김포를 운항 후 1월 22일부터 정기편 운항을 위해 준비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현재 이 항공사는 매일 김포공항에서 오후 2시 40분에 출발하여 여수공항에 오후 4시에 도착한다. 여수공항에서는 매일 오후 4시 30분에 출발하여 김포공항에 오후 5시 50분에 도착하는 일정으로 운항 중이다. 오는 22일부터 운항 예정인 정기편에도 같은 시간대로 여수-김포를 왕복할 예정인 것으로 전해졌다.

또한 하이에어에 따르면 여수-김포 노선 취항 이후 탑승률을 살펴 차후 여수-울산, 울산-제주, 여수-제주 등으로 노선의 다각화를 검토 중이다.

윤형관 하이에어 대표이사는 취항식에서 “전남 동·남부권 지역민의 교통편익 증진과 더불어 다도해해상국립공원, 한려해상국립공원 등의 전남 동·남부권 관광활성화에 기여하고 지역경제에 생기를 불어넣는데 도움을 드리는 항공사로 거듭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현재 2대의 비행기를 운영하고 있는 하이에어는 올 상·하반기에 각각 2대씩 추가도입을 시작으로 연내 총 6대의 기재를 확보할 계획이다.

하이에어의 항공기는 원래 72석이지만 50석으로 개조하여 전 좌석 프리미엄 이코노미석급(약 97cm) 간격으로 쾌적함을 느낄 수 있으며, 날개가 동체 위에 위치하고 비행 고도가 낮아 한반도 상공의 뷰를 만끽 할 수 있다. 또한, 동급대비 연간 약 4,000톤(t)의 이산화탄소를 감소하는 친환경 기체로 알려졌다.

심경택 기자  shimkt7@hanmail.net

<저작권자 © 여수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심경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